한가을 붉은 단풍으로 물든 호암미술관 전통정원 희원[2018.11.03]


 어느덧 2018년의 가을이 다가오면서 아침 온도도 확 떨어지고 기온차도 상당한 날씨가 되었습니다. 벌써 겨울이 성큼 다가왔다는 것이 믿겨지지 않는 날씨입니다.
 오랜만에 용인 에버랜드 인근에 위치한 호암미술관 근처를 산책하며 한가을을 만끽해 보았습니다.





호암미술관 인근에는 피크닉을 온 사람들의 차들로 거리에 차있습니다.

단순한 오솔길도 단풍이 떨어지니 평소보다 멋져 보입니다.

주차장 인근에서 정원 희원 입구쪽 모습입니다.

빨갛게 물든 단풍이 상당히 눈에 띄는군요.

호암미술관과 바로 앞 정원을 나타낸 지도의 모습.


호암미술관 바로 앞에는 호수도 펼쳐져 있군요.

녹조만 없었다면 좀 더 멋진 풍경이 펼쳐졌을 듯 합니다.

조금은 쌀쌀했지만 산책하기에는 정말 좋은 날씨였습니다.

공원 주변을 둘러보니 석상들이 짝을 지어 함께 있는 모습들을 많이 볼 수 있었습니다.

이 두 석상은 사이좋게 기도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군요.

가을날의 호수 풍경은 정말 경치가 끝내줍니다.

저멀리 에버랜드에서 롤러코스터를 타고 비명을 지르는 사람들의 목소리가 들려옵니다.

호암미술관 바로 앞에 있는 정원 희연 입구입니다.

입구 현판에는 보화문(葆華門)이라 써있군요.

정원 안에도 석상 커플들이 함께 짝지어 손님을 맞이합니다.

석상 크기도 아기자기 하고 다양한 종류들이 서있습니다.

공원 중간 즈음에 위치한 관음정(觀音亭)의 모습입니다.


호수의 물이 상당히 깨끗합니다.


워낙 물이 맑아 바닥에 있는 동전들이 훤히 보일 정도입니다.


빨갛게 물든 단풍잎이 상당히 매력적입니다.

저멀리 호암미술관이 나무들 사이로 얼핏 모습을 드러내고 있습니다.

이름 그대로 호암정이군요.

호암정에서 바라본 정원의 모습입니다.

빨간 단풍이 바로 뒤에 있는 소나무의 녹색과 상당히 대비되는 모습을 보입니다.

호암미술관 근처까지 걸어가 보았습니다.

미술관 출구 인근까지 공원은 연결되어있습니다.
날씨가 좀 더 좋아진다면 피크닉하기 상당히 좋은 곳이 될 것이라 믿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포곡읍 | 호암미술관
도움말 Daum 지도